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인 이정현이 결혼 3년 만에 엄마가 된다.

이정현은 7일 오후 유튜브 채널 '이정현의 집밥레스토랑'을 통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정현은 "저희 가정에 새로운 식구가 찾아왔다. 사랑스러운 아기가 찾아왔다"고 기쁜 소식을 알렸다.
사진=이정현 유튜브 채널 캡처
사진=이정현 유튜브 채널 캡처
그는 "입덧이 심해서 유튜브 업로드를 못 했다. 많은 분들이 왜 업로드가 안되나 궁금해하셨을 것 같은데 양해를 부탁드린다"며 "입덧 너무 심하게 와서 물도 못 마시고 밥도 잘 못 먹고 힘들었다. 이 세상의 어머니들이 존경스럽고 위대한지 느낄 수 있었다"고 털어놨다.

이정현은 "임신 중기인데도 입덧이 남아있다. 그래서 새로운 영상 업로드 하는데 시간이 조금 더 필요할 것 같다"고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다음 영상에선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오겠다"고 약속했다.

끝으로 "연말이 다가왔다. 사랑하는 사람들과 따뜻한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한편 이정현은 2019년 약 1년간 교제한 3살 연하 정형외과 전문의와 결혼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