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황정음(왼쪽)이 공개한 군것질/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황정음(왼쪽)이 공개한 군것질/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황정음이 군것질 매력에 푹 빠졌다.

황정음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미용실에서 찍은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두꺼운 패딩 점퍼와 모자, 마스크를 착용해 신체 대부분을 가렸음에도 남다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특히 패딩 점퍼 사이로 보이는 D라인에 시선이 집중된다.

이어 그는 초콜릿 과자 사진을 찍은 뒤 배우 조정석이 부른 '좋아좋아'를 배경 음악으로 깔았다. 임신 중인 그의 태교 음악과 군것질 취향을 엿볼 수 있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으며, 이듬해 아들을 품에 안았다. 지난해 이혼 소식을 전했다가 1년여 만에 재결합했으며, 현재 임신 중인 둘째는 내년 출산 예정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