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외국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파인다이닝에서 먹은 개미 요리를 인증했다.

서동주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파인다이닝 왔는데 메뉴로 개미 나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소르베 위에 죽은 개미들이 올려져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접시 위에 개미가 한 움킁 올려져 있다. 이에 서동주는 "이거 먹으라궁"이라고 해 놀라움을 자아낸다.

서동주는 서정희 딸로, 한 번의 이혼을 겪었다.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하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