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우성(왼쪽)와 이정재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정우성(왼쪽)와 이정재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정우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우성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니는 30일 텐아시아에 "정우성이 29일 밤 코로나19 확진 통보를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고 밝혔다. 정우성은 백신 1, 2차 접종을 마쳤으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돌파 감염으로 추정되고 있다.

정우성에 지난 26일 열린 청룡영화상에 참석한 바 있다. 이날 정우성은 이정재와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다만 이정재는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정재는 고담어워즈 참석을 위해 현재 미국에 머물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