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맘' 김나영, 캠핑카 로망 실현…'행복 가득한 얼굴' [TEN★]


방송인 김나영이 캠핑을 떠났다.

김나영은 29일 자신의 SNS에 “오랜 로망이던 바퀴달린 집”이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한적한 시골을 풍경으로 캠핑을 즐기는 모습이다. 카라반 앞에서 세상 행복한 표정으로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의자에 난로까지 제대로 캠핑 준비를 마친 김나영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인 김나영은 두 아들의 육아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