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배우 한혜진이 딸과 함께 경기장을 찾아 남편이자 축구선수 기성용을 응원했다.

한혜진은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고생했오 오랜마에 경기장~~", "왜 골이 없냐고 화난 아이"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 속에는 한혜진이 직접 찍은 필드 위의 기성용 모습이 담겨있다. 한혜진은 필드 위를 뛰어다닌 기성용을 격려했다.

이어진 사진에는 한혜진, 기성용 딸의 모습이다. 골이 하나도 들어가지 않아 화가 난 뒷모습이 시선을 끈다. 기성용이 뛴 경기의 결과는 0대0이었던 것.

한편 한혜진은 기성용과 2013년 결혼, 2015년 딸을 품에 안았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