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바쁜 일상을 공유했다.

민혜연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난주, 이번주 녹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민혜연은 녹화 스튜디오 혹은 대기실에서 각기 다른 의상을 입고 있다. 전문 방송인 못지 않게 바쁜 촬영 스케줄을 소화 중인 그의 근황을 엿볼 수 있다. 특히 '의학계 김태희'라고 불릴 정도로 빼어난 미모가 시선을 집중시킨다.

민혜연은 2019년 11살 연상의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다. 현재 청담동에서 자신이 대표 원장으로 있는 의원을 운영하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