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사♥' 장영란, 연말이라 산타 대신 빨간 부츠 "늦은 퇴근길" [TEN★]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장영란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늦은 퇴근길. 오늘도 일할 수 있음에 감사합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장영란은 독특한 절개가 있는 원피스에 붉은색 롱부츠를 신었다. 멋진 포즈를 취하며 S라인을 뽐내고 있다. 장영란의 뛰어난 패션 소화력과 밝은 에너지는 시선을 사로잡는다.

방송인 장영란과 한의사 한창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한창은 근무하던 한방병원을 퇴사하고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한방병원을 개원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