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배우 서효림이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서효림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서효림은 명품브랜드 B사의 모자를 쓴 채 추워진 날씨를 대비해 옷을 껴입었다. 쉽게 소화하기 힘든 빨간색 레깅스를 멋스럽게 연출해 눈길을 끈다.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서효림의 모습이 사랑스럽고 해맑다.

서효림은 2019년 12월 22일 김수미의 아들이자 나팔꽃 F&B 정명호 대표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6월 딸 조이를 얻었다. 서효림은 1985년생, 정명호 대표는 1976년생으로 두 사람은 9살 차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