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가연 인스타그램
사진=김가연 인스타그램


배우 김가연이 황금 손임을 인증했다.

김가연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리에서 페이즐무늬 스카프 5장 구입 후 라리사 의상 제작 중. 90프로 완성. 미싱 꺼내기 귀찮아서 손바느질로 하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김가연 인스타그램
사진=김가연 인스타그램
이어 "남는 조각 천으로 머리끈과 초커까지 완성. 꼼수부려서 패턴없이 그냥 하는 중 겨울이라서 기모이너 장착해서 제작 중. 총 비용 15000 원 내외"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에는 김가연이 직접 제작한 블랙핑크 무대 의상이 담겼다. 총 비용은 15000원 내외로 제작해 시선을 끈다. 리사의 의상과 비슷하게 제작해 황금 손임을 인증했다.

한편 김가연은 프로 포커 플레이어 임요환과 2011년 결혼,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