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하원미 인스타그램
사진=하원미 인스타그램


야구선수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가 아빠와 똑 닮은 첫째 아들을 공개했다.

하원미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네.. 저도 가끔 헷갈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추신수와 첫째 아들 무빈 군이 모습이 담겼다. 아빠보다 더 우람한 덩치를 자랑하는 첫째 아들에 시선이 집중된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추신수와 무빈 군 그리고 둘째 아들 건우 군이 함께 했다. 세 사람은 혼연일체가 된 듯한 피지컬을 자랑해 시선을 끈다.

한편 하원미는 2002년 추신수와 결혼,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