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강수정 인스타그램
사진=강수정 인스타그램


방송인 강수정이 금쪽 같은 아들을 자랑했다.

강수정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이반은 도서관 가는 날 아닌데 혼자 몰래 들어가 만화책 보고 있다며 같은 반 엄마가 제보해줌..아유!"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은 강수정 아들과 같은 반인 학부모가 찍어준 사진이다. 강수정의 아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만화책 읽기에 집중하고 있는 모습이다.

한편 강수정은 2008년 홍콩 금융 회사에 근무 중인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홍콩에서 지내고 있으며 지난해 상류층만 산다는 리펄스 베이로 이사해 화제를 모았다.

강민경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