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살림꾼 면모를 드러냈다.

장영란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부9단 다들 이정도 하시쥬?"라는 글과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장영란은 발길질 몇 번으로 주방을 정리하고 빨래를 바구니에 담아 가져가는 모습. 살림살이를 야무지게 하는 장영란의 면모를 엿볼 수 있다.

개그우먼 심진화는 "잘한다 잘한다 잘해"라며 감탄했다. 네티즌들도 "무술을 보는 건 줄", "무림계의 빛나는 맘", "대단해요" 등 반응을 보였다.

방송인 장영란과 한의사 한창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한창은 근무하던 한방병원을 퇴사하고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한방병원을 개원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