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일상의 소소한 순간을 공유했다.

이지혜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만 맛있는 거 먹어서 미안. 혜영 언니가 보내준 소담정찬. 평소에도 잘시켜먹는 집인데 어떻게 알았지?"라고 글을 남겼다. 또한 "#곤드레나물밥 #건강식 #우리 남편 해줘야지 #일찍 와 남편아 #살 안 쪄" 등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사진에는 이혜영이 보내준 곤드레나물밥으로 차린 밥상이 보인다. 정갈한 한상이 임산부의 건강에도 좋을 듯하다. 이지혜는 앞서 이혜영이 명품브랜드 H사의 아기용품을 선물로 보내주자 '부자언니', '플렉스', '감동이에요' 등 해시태그를 남겨 고마움을 전한 바 있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해 딸 태리 양을 낳았다.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며 오는 12월 출산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