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요리 고수' 시모 김수미 따라잡을 솜씨로 한상차림 "배부른 하루" [TEN★]


서효림, '요리 고수' 시모 김수미 따라잡을 솜씨로 한상차림 "배부른 하루" [TEN★]
서효림, '요리 고수' 시모 김수미 따라잡을 솜씨로 한상차림 "배부른 하루" [TEN★]
서효림, '요리 고수' 시모 김수미 따라잡을 솜씨로 한상차림 "배부른 하루" [TEN★]
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배우 서효림이 요리 솜씨를 뽐냈다.

서효림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달에 한 번씩 배우고 있는 쿠킹클래스. 언제나 쉽고 복습도 편하고 맛은 말할 것도 없는 메뉴를 알려주시는 라퀴진 대표님. 그러나 집에 오면 항상 다 잊어버림. 늘 즐거운 시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의 요리는 티라미슈, 부르스케타, 일본식 드라이 카레, 푸팟 퐁 커리. 그리고 감사하게도 제가 제일 좋아하는 까눌레 콘디토리오븐에서 커피와 까눌레를 선물해주셨어요. -저 여기 줄 서있다가 못산 적도 있었는데. 암튼 배부른 하루였습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서효림은 쿠킹클래스에 참석한 모습. 진지한 눈빛으로 요리에 몰두하는 열정만은 요리 고수로 꼽히는 시어머니 김수미를 뛰어넘을 듯하다. 직접 요리한 음식을 맛보며 즐거워하는 모습도 눈길을 끈다.

서효림은 2019년 12월 22일 김수미의 아들이자 나팔꽃 F&B 정명호 대표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6월 딸 조이를 얻었다. 서효림은 1985년생, 정명호 대표는 1976년생으로 두 사람은 9살 차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