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정안./ 사진=인스타그램
채정안./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채정안이 변치않는 미모로 시선을 강탈했다.

채정안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쉽지만 떠난다면 보내주께~~ 가을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채정안은 노란 은행나무가 심어져 있는 담벼락을 배경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채정안, 빨간바지가 이렇게 잘 어울리다니 [TEN★]
특히 채정안 아무나 입기 힘든 빨간바지로 스타일리시한 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채정안은 최근 종영한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에 출연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