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임세령과 美 전시장서 포착…이미경 부회장과는 팔짱


배우 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이 나란히 선 사진이 공개됐다.

미국의 아트 어드바이저 AFA(아트 펌 어드바이저리)는 지난 16일 인스타그램에 이정재, 이병헌, 강동원, 박해수, 정우성 등 한국 배우들과 이미경 CJ 그룹 부회장,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 등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AFA에 따르면 이미경 CJ 그룹 부회장의 인연으로 배우들과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사진 속에는 이미경 부회장을 중심으로 이정재와 임세령이 나란히 섰고 뒤에는 이병헌, 박해수, 정우성이 함께 했다. 끝에는 강동원이 자리잡았다.

앞서 이정재와 임세령 부회장은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LA 카운티 미술관에서 열린 'LACMA 아트+필름 갈라' 행사에 함께 참석해 화제를 모았다.
.
이정재와 임 부회장은 7년째 공개 열애 중이다. 2015년 1월 두 사람의 데이트 사진이 공개됐고 이정재 측은 "오랜 우정의 친구 사이에서 관계가 발전되고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