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미연, "하체가 약해서 민폐" 악플에...민폐 안 되려고 운동 중[TEN★]


가수 겸 뮤지컬배우 간미연이 비난성 DM에도 쿨한 반응을 보였다.

간미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누리꾼으로부터 받은 DM(다이렉트 메시지) 내용을 공유했다.

이에 따르면 네티즌은 "님 운동 좀 하세요. 그렇게 하체가 약해서 어떻게 축구를 해요. 너무 민폐 아닌가요"라고 무례하게 메시지를 남겼다.

여기에 간미연은 "민폐 안 되려고 열심히 운동 중입니다. 걱정 마세요~^^"라고 받아쳤다.

한편 간미연은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 FC 탑걸 멤버로 평가전을 치른 바 있다. 특히 그는 발톱이 빠지고 피멍이 들 정도로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화제를 모았다.

사진=간미연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