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향긋한 일상을 공유했다.

민혜연은 지난 14일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과 함께 "흠 친구들이 나를 보러 병원에 오는 게 아니다"라고 적었다.

사진 속 민혜연은 가느다란 허리가 강조된 니트와 함께 청치마를 코디해 우아하면서고 발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이어서 커피 사진을 올린 뒤 "친구들이 리사르 커피마시러 오는 길에 병원을 들르는 것 같다"고 웃으며 "나도 리사르 에스프레소가 좋아"라며 애교 있는 웃음을 지었다.

한편 민혜연은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