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자작곡 'Sweet Night' 스포티파이 1억 7500만 돌파


방탄소년단 뷔의 자작곡 ‘Sweet Night(스윗 나잇)‘이 스포티파이에서 1억 7500만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지난해 3월 발매된 ‘스윗 나잇’은 뷔가 직접 작사, 작곡, 프로듀싱한 자작곡으로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마지막 에피소드에 삽입, 각종 기록을 경신하며 K-POP의 새 역사를 써내려갔다.



뷔는 2020년 멜론 차트 개편 이후 솔로 아티스트 최초로 진입 순위 1위를 차지하며 화려하게 데뷔, 멜론 역사상 가장 빠르게 4만 좋아요 돌파, 20만 청취자를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멜론뿐 아니라 소리바다, 벅스 등 세 곳의 국내 음원사이트에서 1위를 차지하는 대기록을 가지고 있다.
방탄소년단 뷔, 자작곡 'Sweet Night' 스포티파이 1억 7500만 돌파
싸이 이후 솔로 아티스트로서는 유일하게 프랑스 아이튠즈 1위에 올랐다. 74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 달성, 방탄소년단 멤버 최초로 영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거머쥐었으며, 이로서 뷔는 싸이 이후로 미국과 영국 아이튠즈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한 유일한 솔로 아티스트가 됐다.



’스윗 나잇‘은 발매 첫 주 중국 최대 뮤직 플랫폼 ‘QQ뮤직’의 ‘New Song Chart’, ‘Korean Weekly Song Chart’를 휩쓸며 1위에 등극, 방탄소년단 멤버 중 유일하게 솔로곡으로 1위를 차지해 넘볼 수 없는 중국 인기를 과시하며 ‘대륙의 왕자’라는 수식어를 증명했다.



이러한 뷔의 레전드급 기록들은 발매 8시간 이내에 모두 이루어졌기에 더욱 놀랍지 않을 수 없었다.



뷔는 118개국 아이튠즈에서 1위를 거머쥐며 최단기간, 최고 기록을 세운 최연소 솔로 아티스트라는 새로운 역사를 썼고 아직까지 깨지지 않는 기록으로 남아있다. 뿐만 아니라 ‘스윗 나잇’은 한국 발매 음원 중 솔로 가수로서는 물론 방탄소년단 멤버 최초로 일본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등극, 초특급 인기를 과시하며 ‘아시아 프린스’의 명성을 입증했다.



더불어 뷔는 ‘스윗 나잇’으로 ‘APAN STAR AWARDS 2020’에서 ‘BEST OST’상을 수상, 싱어송라이터로서의 능력과 영향력을 인정받았고, 방탄소년단 멤버 최초로 연기, 퍼포먼스, 음악 등 세 가지 부문의 개인상을 휩쓸며 진정한 올라운드 아티스트로서의 솔로 파워를 입증했다.



또 ‘스윗 나잇’은 스포티파이 2020년 K드라마 OST 스트리밍 1위를 기록했으며, 한국 OST 중 최단 기간 1억, 1억 5천만 스트리밍을 돌파, 지난달 21일에는 한국 OST 사상 최고 기록을 달성하며 뷔는 ‘OST KING’으로서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