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댁' 구재이, 2살 아들이 벌써 고급 레스토랑 메뉴판 탐독? "먹던 걸로" [TEN★]


사진=구재이 인스타그램
사진=구재이 인스타그램
배우 구재이가 프랑스에서 근황을 전했다.

구재이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식사 뭘로 하시겠어요? 늘 먹던 걸로 하지. 엄빠 닮아 매 식사에 진심인 메뉴판 욕심쟁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구재이는 가족과 함께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레스토랑을 찾은 모습. 구재이 아들은 의자에 앉아 메뉴판을 유심히 살피고 있고, 구재이는 그런 아들을 사랑스럽게 바라보고 있다. 단란한 가족의 모습이 보는 이들도 미소 짓게 만든다.

모델 출신 배우인 구재이는 2018년 프랑스의 한 대학교에 재직 중인 5세 연상의 교수와 결혼해 지난해 12월 아들을 출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