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려원/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정려원/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정려원이 반려묘와의 평화로운 일상을 공개했다.

정려원은 10일 인스타그램 "뽀뽀하기가 쉽지가 않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려원은 반려묘 '탄이'를 품에 안고 셀카를 남기고 있다. 그의 품에서 빠져나오려는 반려묘가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대해 정려원은 '아직은 수줍은 냥'이라고 설명했다.

정려원은 지난해 2월 종영한 JTBC 드라마 '검사내전'에 출연한 뒤 현재까지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