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손준호
뮤지컬 배우 손준호


가수 임창정이 이지훈, 아야네 결혼식에 참석한 뒤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함께 축가를 했던 뮤지컬 배우 손준호는 코로나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8일 한 이지훈의 결혼식은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됐다. 1부 축가는 아이유, 카이, 임창정 순서로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채 불렀다. 그리고 1시간 후 진행된 2부에서 손준호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혼자 무대에 올라 축가를 불렀다.

손준호는 임창정과는 마주친 적이 없었으며 방역당국 문의 결과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 전환 후 집단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으면 자가격리 대상이 아니라는 답변을 받았다.

이에 손준호 배우는 방역당국으로부터 자가격리 요청을 받지 않았고, 백신 접종도 2차까지 마친 상태다.

뿐만 아니라 활동을 위해 주기적으로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에도 선제적으로 검사한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