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황정음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사랑 목포고을. 오늘도 열심히 냠냠"이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을 통해 황정음이 제주의 한 흑돼지집을 방문한 것을 알 수 있다. 연탄불에 구워지고 있는 노릇노릇한 흑돼지가 식욕을 돋군다. 뮤지컬배우 정선아가 "너무 심한 거 아니냐고. 폭식이야"라며 웃자 황정음은 "첫째 때보다 안 먹는 건디", "많이 조심 중", "4개월 열심히 다욧하자"라고 댓글을 남겼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으며, 이듬해 아들을 품에 안았다. 지난해 이혼 소식을 전했다가 1년여 만에 재결합했으며, 현재 임신 중인 둘째는 내년 출산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