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전문의 민혜연이 싱그러운 미모를 자랑했다.

민혜연은 7일 인스타그램에 "고생해준 직원들과 점심 회식"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민혜연은 알록달록한 파스텔 컬러의 가디건과 니트 치마를 입고 머리띠를 한 모습. 솜사탕처럼 사랑스러운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민혜연은 "개원한지 몇 달 되지도 않았는데 벌써 일이 많았던지라 더욱더 고마운 직원분들"이라며 "다음 달은 저녁에 술과 고기로 함께 합시다!"라는 약속과 함께 파스타와 피자, 샐러드 사진을 올렸다.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민혜연은 지난 8월 피부와 비만을 전문으로 하는 토탈케어 클리닉 병원을 개원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