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홍현희가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홍현희는 5일 자신의 SNS에 “원래 화보찍고 온 날엔 셀카 100장 찍는다”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홍현희의 시크한 셀카가 담겼다. 헤어와 메이크업까지 받은 완벽한 그의 모습은 잡지를 맞 찢고 나온 모델 비주얼이다.

한편,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한 홍현희는 최근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와카남)에 출연해 "최대 몸무게가 70kg이었으며, 현재는 공복에 54kg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