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윤혜진 인스타그램
사진=윤혜진 인스타그램


배우 엄태웅의 아내이자 발레리나 출신 윤혜진이 딸 지온 양과 다정한 모습을 공개했다.

윤혜진은 4일 자신의 SNS에 “베프(베스트 프랜드)”라는 짧은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윤혜진, 엄지온 모녀의 다정한 셀카가 담겼다. 이들 모녀는 폭포가 흐르는 호수를 배경으로 멋진 사진을 남겼다. 특히 지온 양의 손이 엄마인 윤혜진의 어깨 위에 살포시 올려져 있는 모습이 거리감 없는 훈훈한 모녀 사이를 드러낸다. 윤혜진의 “베프”라는 말 처럼 친구같은 모습이다.

한편, 윤혜진은 2013년 배우 엄태웅과 결혼해 슬하에 딸 지온 양을 두고 있다. 그는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 - 해방타운'에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