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인스타그램
안혜경 인스타그램


방송인 안혜경이 안경 하나로 반전 매력을 드러냈다.

안혜경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경 쓰면 딴 사람 되는 기분 같애..그래서 좋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안혜경은 목까지 올라오는 니트를 입고 따뜻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그래서 좋아"…안혜경, 안경 쓰면 딴 사람 [TEN★]
특히 동그란 안경으로 이전과는 다른 이미지를 풍겼다. 안혜경은 더욱 물오른 미모로 시선을 잡아 끌었다.

안혜경은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FC 불나방 소속으로 활약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