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우파' 립제이, "한소희 옆 오징어가 되도 괜찮아"...성덕의 연속[TEN★]


'스우파' 립제이, "한소희 옆 오징어가 되도 괜찮아"...성덕의 연속[TEN★]
프라우드먼 립제이와 모니카가 특별한 일상을 전했다.

립제이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성덕의 연속, 그녀 옆에 있을 수 있다면 오징어가 돼도 괜찮아. '마이 네임' 아직 안 본 사람 있어요?"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립제이와 모니카는 한소희의 양팔을 껴안고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립제이는 수줍게 미소 짓는 한소희와 나란히 인증샷을 남겼다.

한편 모니카와 립제이는 최근 종영한 Mnet 예능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댄스 크루 프라우드먼 멤버로 출연해 인기를 끌었다.

사진=립제이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