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가수' 이찬원, 선한트롯 가왕전 상금, 소아암 환아 위해 기부


한국소아암재단(이사장 이성희)은 가수 이찬원이 선한트롯 10월 가왕전 상금 70만원을 소아암 백혈병 환아와 가족을 위한 정서지원을 위해 기부했다고 2일 밝혔다.

가수 이찬원은 평소에도 나눔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으며, 선한트롯 가왕전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누적 기부금액 1,010만원을 달성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이어가고 있다.

(재)한국소아암재단은 2001년 보건복지부에 등록된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치료 중이거나 또는 치료종결 이후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배움을 놓친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온전히 사회에 적응해 나갈 수 있도록 학습 및 심리, 미술 정서 치료 등의 정서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지난달 이찬원은 그동안 자신을 응원해 준 팬덤 Chan's를 위한 생애 첫 단독 콘서트 ‘Chan's Time’을 서울과 대구에서 성황리에 마치고 이어서 11월 5일과 6일에 열릴 부산 콘서트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