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현경 인스타그램
엄현경 인스타그램


배우 엄현경이 골프장에서 빛나는 미모를 과시했다.

엄현경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겨울이 되기 전에 꼭 한 번 더 가고 싶었는데 결국은 못 갔네 안녕"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엄현경은 골프장 필드 위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167cm, 47kg의 우월한 비율로 남다른 골프웨어핏을 자랑해 김탄을 자아냈다.
엄현경, 황금비율이라 골프웨어핏도 남달라 [TEN★]
엄현경은 현재 MBC 드라마 '두 번째 남편'에 출연 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