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걸그룹 핑클 출신 배우 성유리가 가을 단풍놀이를 즐겼다.

성유리는 지난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흰 재킷에 검은색 레깅스, D사 명품 가방을 착용한 채 단풍을 바라보는 성유리의 모습이 담겼다.

쌍둥이를 임신한 성유리는 여전히 여리여리한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베이지색 모자와 신발이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긴다.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했다. 현재 쌍둥이를 임신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