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서원 인스타그램
/사진=박서원 인스타그램


두산매거진 대표이사 겸 오리콤 부사장 박서원이 고(故) 김주혁을 추모했다.

박서원은 31일 자신의 SNS 계정에 "형 보고 싶다"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서원은 김주혁과 나란히 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슈트를 멀끔하게 차려입은 뒤 방긋 웃었다. 특히 이들의 다정한 모습이 돋보여 훈훈함을 더했다.

박서원은 지난 30일 고인의 4주기를 맞아 그리움을 표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김주혁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며 애틋함을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주혁은 2017년 10월 30일 서울 삼성동 인근에서 발생한 차량 사고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박서원은 2018년 JTBC 전 아나운서 조수애와 재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