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배우 신다은이 즐거운 일상을 공유했다.

신다은은 30일 자신의 SNS에 ‘이것은 바이러스가 오기 전 나의 핼러윈데이들. 임소장과 클럽을 열 군데 쯤은 가뿐히 돌았던 그 시절. 내년쯤엔 또 다시 신나게 즐길 수 있겠지?”라며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코로나19의 영향이 없던 시절 핼러윈데이를 즐기는 신다은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만화 속 캐릭터들로 변신했던 과거의 모습들을 소환했다. 이 가운데 동화 속 신데렐라로 분한 신다은과 왕자님으로 분한 임성빈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유쾌한 부부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신다은은 2016년 인테리어디자이너 임성빈과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MBC '구해줘 홈즈'에 동반 출연한 바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