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연 인스타그램
한승연 인스타그램


그룹 카라 출신 한승연이 반려견과 함께 다정한 튜샷을 남겼다.

한승연은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누를 거꾸로"라고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한승연, 34살에도 카라 데뷔 시절 그대로 [TEN★]
사진 속 한승연은 반려견을 안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민낯에 가까운 얼굴로도 독보적인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한승연은 올해 34살 나이에도 데뷔 시절 동안 미모를 그대로 유지해 감탄을 자아낸다. 올

한승연은 최근 영화 '쇼미더고스트'로 관객을 만났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