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윤아 인스타그램
오윤아 인스타그램


배우 오윤아가 아들과 함께 미리 핼러윈을 즐겼다.

오윤아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피 핼러윈 난 즐겁고 행복했다~귀요미 민과 함께~"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피 핼러윈"…오윤아, 민이와 놀이공원 데이트 [TEN★]
사진 속 오윤아는 아들 민이와 다정하게 셀카를 남겼다. 두 사람은 핼러윈 분위기가 한창인 놀이공원을 찾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귀여운 민이 옆에서 미모를 자랑하는 엄마 오윤아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오윤아는 2015년 이혼 후 아들 송민 군을 홀로 키우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