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민혜연, 유모차 끌고 리조트에서 "벌써 1년" 기념…"시밀러룩" [TEN★]


주진모♥민혜연, 유모차 끌고 리조트에서 "벌써 1년" 기념…"시밀러룩" [TEN★]
주진모♥민혜연, 유모차 끌고 리조트에서 "벌써 1년" 기념…"시밀러룩" [TEN★]
주진모♥민혜연, 유모차 끌고 리조트에서 "벌써 1년" 기념…"시밀러룩" [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남편, 반려견과 리조트에서 힐링했다.

민혜연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폴이가 우리 가족이 된지 벌써 1년. 폴이 덕분에 너무 행복한 1년이었어요! 기념으로 소노펫 여행가서 프라이빗 플레이그라운드에서 맘껏 뛰어놀게 해줬는데... 사진들 보니 저를 물고 뜯는 게 반이구요. 오빠한테 인스타 포스팅용 사진을 부탁했는데... 오빠.... 좀 더 분발하자! 사진실력이 참 안느네? 너무 멀리서 찍어 티도 안나지만 나름 시밀러룩"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주진모·민혜연 부부는 강원도의 한 반려견 동반 리조트를 찾은 모습. 부부는 반려견을 유모차에 태우고 리조트 안에서 인증샷도 남겼다. 잔디밭에서 민혜연은 반려견 폴이와 신나게 뛰어놀고 있다. 늘씬한 11자 각선미는 눈길을 사로잡는다.

민혜연은 11살 연상의 배우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