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재♥' 박민정, 갓 태어난 딸의 앙증맞은 발 공개 "오늘부터 조리원" [TEN★]


'조현재♥' 박민정, 갓 태어난 딸의 앙증맞은 발 공개 "오늘부터 조리원" [TEN★]
사진=박민정 인스타그램
사진=박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조현재의 아내이자 프로골퍼 박민정이 딸 출산 후 근황을 전했다.

박민정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정일보다 빨리 만난 우리 공쥬. 새벽에 급진통으로 3시간 만에 만나게 된 사랑이. 2021.10.27. 오전 7시 #38주 4일 출산 #출산 3일차 #오늘부터 조리원 생활 시작"이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박민정은 병원 침대에 누워있는 모습. 팔목에는 '박민정. 조현재. 2021. 10.27. 07:00 여'라고 적힌 팔찌를 하고 있다.갓 태어난 딸의 발은 작고 앙증맞다. 건강하게 딸을 출산한 박민정의 기쁨이 사진으로도 전해진다. 한 지인이 축하 인사를 남기자 박민정은 "우리 아가들 소중해"라고 답글을 적었다.

조현재와 프로골퍼 박민정은 2018년 결혼했으며, 그해 11월 아들 우찬 군을 낳았다. 지난 27일 둘째 딸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