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오, 아티스트컴퍼니行
"다방면 활동 적극 지원"
가수 겸 배우 피오/ 사진=아티스트컴퍼니 제공
가수 겸 배우 피오/ 사진=아티스트컴퍼니 제공


가수 겸 배우 피오(본명 표지훈)가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와 새 출발을 함께한다.

29일 아티스트컴퍼니는 피오와 전속계약 소식을 밝혔다.

피오는 2011년 그룹 블락비의 멤버로 데뷔했다. 그룹 활동은 물론 블락비 버스터즈로 유닛 활동 등 다양한 활약을 펼치며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피오는 가수 활동 뿐 아니라 SBS '사랑의 온도', tvN '남자친구', '호텔 델루나', '마우스', JTBC '경우의 수'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안정감 있는 연기력으로 배우로서 입지를 넓히고 있다. 또한 tvN '놀라운 토요일', '신서유기' 시리즈 등에서도 고정 멤버로 톡톡 튀는 예능감을 선보이는 등 전방위 활약을 선보이고 있다.

아티스트컴퍼니는 "피오가 본인이 가진 다채로운 매력을 발휘하며 다방면 활동을 펼치는데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피오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아티스트컴퍼니는 매니지먼트 사업을 비롯해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배우 안성기, 정우성, 이정재, 염정아, 고아라, 김종수, 박소담, 배성우, 이솜, 김예원, 임지연, 신정근, 조이현, 장동주, 차래형, 이수민, 장우혁, 장이정, 윤종빈, 이주안, 최경훈 등이 소속돼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