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혜리가 근황을 전했다.

혜리는 28일 자신의 SNS 계정에 이모티콘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그는 헤어와 메이크업을 손질받으며 시크한 표정을 짓고 있다. 특히 혜리는 작은 얼굴에 뚜렷한 이목구비를 드러내는 등 빈틈없는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항상 예쁜 혜리", "너무 사랑스럽다", "항상 응원합니다", "폰보다 얼굴 작음", "젠장 반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혜리는 2017년부터 배우 류준열과 공개 열애 중이다. 최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출연을 확정했다. 극 중 백 냥 빚을 갚기 위해 술을 빚기 시작하는 가난한 양반 처자 강로서 역을 맡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