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미리 딸' 이유비, 작정하고 꾸민 핼로윈 분장 "데스노트"  [TEN★]


'견미리 딸' 이유비, 작정하고 꾸민 핼로윈 분장 "데스노트"  [TEN★]
사진=이유비 인스타그램
사진=이유비 인스타그램
배우 이유비가 '만화 비주얼'을 뽐냈다.

이유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deathnote #misa #halloween"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이유비는 만화 '데스노트'의 미사 캐릭터 분위기로 핼로윈 분장을 한 모습. 검정 민소매를 입고 초크 목걸이를 착용했다. 또한 머리를 양갈래로 묶어 귀여운 모습도 연출했다. 이유비의 백옥 같은 피부와 뚜렷한 이목구비는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유비는 tvN '유미의 세포들'에 출연하고 있다. 이유비의 어머니는 배우 견미리, 동생은 배우 이다인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