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인스타그램./
이동욱 인스타그램./


배우 이동욱이 하품컷으로도 잘생김을 입증했다.

28일 이동욱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여러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이동욱은 촬영 대기중이다. 머리에 핀을 꽂고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이동욱은 졸린듯 슬픈 표정을 짓더니 이내 크게 하품을 했다. 하품하는 모습마저 굴욕적이지 않아 눈길을 끈다.

이동욱은 오는 12월 방송 예정인 tvN 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에 출연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