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인스타그램
신아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신아영이 자신이 펼친 선수급 플레이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신아영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디서 본 건 있어가지고"라는 글과 함께 짤막한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지난 27일 방송된 SBS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의 한 장면이 담겨 있다. 갑자기 머리를 풀어헤친 신아영은 날아오는 공을 가슴으로 트래핑 후 터닝슛을 날리고 있다.

SBS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신아영은 현재 대한축구협회 이사를 맡고 있다. '골 때리는 그녀들' 신생팀 FC아나콘다 소속 선수로 처음 등장해 맹활약을 펼쳤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