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에릭 인스타그램
/사진=에릭 인스타그램


그룹 신화의 에릭이 아내 나혜미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받았다.

에릭은 27일 자신의 SNS 계정에 "베프랑 화이자 2차 맞으러 옴. 배고파"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에릭은 나혜미와 함께 병원에 방문한 모습이다. 두 사람은 커플 운동화를 카메라에 담으며 인증샷을 남기는 등 다정한 모습을 자랑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에릭은 2017년 띠동갑 연하의 배우 나혜미와 5년 열애 끝에 결혼했다. 이로써 신화의 첫 번째 유부남이 됐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