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kg 감량' 김빈우, "반바지" 못 입는 계절이 아쉬운 유지어터…11자 각선미 [TEN★]


사진=김빈우 인스타그램
사진=김빈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빈우가 일상의 소소한 순간을 공유했다.

김빈우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바지여 당분간 빠이염. 건강 관리해야 하는 계절"이라며 "#일상 #어느 여름 끝자락"을 해시태그로 달았다. 사진 속 김빈우는 의자에 앉아 쉬고 있는 모습. 반바지에 운동화의 편안한 차림으로 눈웃음을 짓고 있다. 부쩍 쌀쌀해진 날씨에 반바지를 입을 수 있는 날이 얼마 남지 않아 아쉬운 듯하다. 늘씬한 팔다리는 눈길을 사로잡는다.

김빈우는 2살 연하의 사업가 전용진 씨와 2015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빈우는 75kg에서 52kg까지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