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미애 인스타그램
/사진=정미애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정미애가 워킹맘의 일상을 공유했다.

정미애는 27일 자신의 SNS 계정에 "일 끝내고 집에선 현실 엄마 모드"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미애는 카메라를 응시하며 방긋 웃고 있다. 그는 아이를 등에 업은 채 집안일을 하는 모습이다. 특히 정미애는 일과 육아, 살림까지 열정적인 근황을 알려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진정 슈퍼맘", "소장님 최고", "건강 잘 챙기세요",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미애는 가수 조성환과 결혼해 슬하 3남 1녀를 두고 있다. 2019년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선(善)을 차지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