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여백' 무대 영상 600만 뷰 돌파…감성 장인의 '막강 파워'


트로트 가수 임영웅의 '여백' 무대 영상이 600만 뷰를 돌파했다.

지난 4월 9일 임영웅의 유튜브 채널에 게재된 '임영웅 [여백] 사랑의 콜센타'라는 제목의 영상은 25일 기준 조회 수 600만 회를 넘었다. '좋아요' 역시 8.7만 개 이상을 받았다.

해당 영상은 지난해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50회로, 1주년 돌잡이 특집으로 꾸며진 임영웅의 무대가 담겨 있다. 유튜브를 통해 공개될 당시 4일 만에 100만 뷰를 넘으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이후 음원 발매로 이뤄져 화제를 모았다.

임영웅은 정동원의 '여백'을 담담하고도 호소력 짙은 자신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했다. 그의 포근한 목소리는 리스너들에게 깊은 여운과 감동을 선사했다.

지난해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진(眞)에 오른 임영웅은 훈훈한 비주얼과 심금을 울리는 가창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난 8월 8일 데뷔 5주년을 맞은 임영웅은 연예계 활동뿐만 아니라, 유튜브로도 활동 영역을 넓히며 독보적인 영향력을 드러냈다.

해당 채널에는 임영웅의 일상, 커버곡, 무대 영상 등 다양한 영상이 게재되고 있어 팬들의 열렬한 환호를 얻고 있다. 현재 124만 명의 구독자를 돌파한 상태다.

한편 임영웅은 지난달 12일 TV조선의 자회사 티조C&C가 위탁한 뉴에라프로젝트와 매니지먼트와 맺은 1년 6개월의 기간제 활동을 마무리했다. 임영웅은 추후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돌입한다. 그는 팬 미팅과 콘서트, 방송 활동 등 다양한 방향으로 활동 범위를 늘릴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