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세대 핫 아이콘’ ENHYPEN,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이어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랭킹 1위


그룹 ENHYPEN(엔하이픈)이 새 앨범으로 일본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에 이어 ‘주간 합산 앨범 랭킹’에서도 1위를 차지, 일본 시장 내 막강한 영향력을 입증했다.
22일 오리콘 뉴스의 발표에 따르면, ENHYPEN(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선우, 니키)이 지난 12일 발표한 첫 정규 앨범 ‘DIMENSION : DILEMMA’가 최신(10월 25일 자/집계기간 2021.10.11-2021.10.17) 주간 합산 랭킹에서 12만 5,455포인트를 획득하며 1위로 직행했다.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랭킹은 CD 판매량과 디지털 다운로드 수, 스트리밍 횟수 등을 합산해 순위를 매기는 차트다.
ENHYPEN이 이 차트에서 정상을 차지한 것은 지난 4월 발표한 두 번째 미니 앨범 ‘BORDER : CARNIVAL’(2021년 5월 10일 자 차트)에 이어 두 번째며, 특히 이번에 집계된 12만 5,455포인트는 ENHYPEN 자체 주간 포인트 신기록이다.
이처럼 ENHYPEN은 ‘DIMENSION : DILEMMA’로 일본 음악 차트를 강타하고 있다. 앨범 발매와 동시에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에서 이틀 연속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12만 장의 판매량으로 자체 주간 판매량 신기록을 세우며 주간 앨범 차트에서도 정상에 오른 바 있다.
한편, ENHYPEN이 이번 정규 1집 ‘DIMENSION : DILEMMA’로 기록한 첫 주 판매량(81만 장)은 자체 신기록인 동시에 4세대 K-팝 보이그룹의 발매 첫 주 앨범 판매량으로는 역대 최고 기록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