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희 인스타그램
김준희 인스타그램


방송인이자 쇼핑몰 CEO인 김준희가 근황을 전했다.

김준희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테니스 하면 테니스 웨어 만들고 싶고 골프를 하면 골프웨어를 만들고 싶고, 뭐 이렇게 하고 싶은게 많을까요. 이미 하루일과는 꽉 찼고 지금 해야 할것만도 산더미인데요. 그와중에 운동하는 일이 결코 쉽지 않지만, 일주일에 한번 딱 20분 테니스는 나쁘지 않은듯 해요. 최선을 다해 하루를 꽉 채워쓰기! 오늘도 김길동모드 끝입니다. 굿밤 되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46세' 김준희, 놀라운 테니스복 각선미 [TEN★]
사진 속 김준희는 테니스복을 갖춰 입고 코트 위에 서 있다. 평소 철저한 관리로 완성한 탄력있고 건강미 넘치는 각선미가 눈길을 끈다.

김준희는 올해 46세다. 지난해 5월 연하의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