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아누팜트리파티./ 사진=인스타그램
전현무-아누팜트리파티./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전현무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의 주역 아누팜 트리파티와의 인증샷으로 웃음을 안겼다.

전현무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징어 낚은 알리. 내일 밤 '나 혼자 산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전현무는 '오징어 게임' 속 456번 참가자 기훈(이정재)의 의상을 입고 있다.
"오징어 낚은 알리"…전현무, 아누팜 트리파티와 무슨 놀이? [TEN★]
특히 '오징어 게임'에서 알리로 열연한 배우 아누팜 트리파티가 전현무를 붙잡고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아누팜 트리파티는 '오징어 게임' 속 모습과는 180도 다른 말끔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누팜 트리파티는 오는 22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